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선별진료소4

이번 설은 '3·6·9'.. 거리두기 3주 연장·6인까지 모임·9시까지 영업 (종합) 다음 네이버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가 3주간 연장된다. 사적모임 인원제한 기준은 설 명절을 고려해 4인에서 6인으로 완화한다. 다만 식당·카페 등의 운영 제한 시간은 오후 9시로 유지된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14일 오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3주간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를 그대로 유지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통상 거리두기 연장은 2주 단위로 이뤄졌지만 이번에는 설 연휴를 감안해 3주간 시행된다. 사적모임 인원제한은 4인에서 6인으로 다소 완화된다. 참석자의 접종 여부는 무관하다. 김 총리는 "국민들께서 겪고 계신 고통을 감안했다"면서도 "설 연휴에도 고향 방문, 친지·가족 만남·모임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하지만 식당·카페 9시 등 다중이용시설.. 2022. 1. 14.
"코 말고 입에다 코로나 검사해라! 너희 다 잘리게 해줄게" 간호사에 행패 다음 네이버 "(검사) 안 받는다 했어요 내가? 구인두(목구멍)로 검사 안 해준다고 했잖아요!" 지난 23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의 한 선별검사소. 코로나19 검사를 하러 온 일행 4명이 의료진들에게 거세게 항의합니다. 콧구멍에 면봉을 넣는 '비인두' 방식 대신 목 안에 면봉을 넣는 '구인두' 방식을 요구한 겁니다. 의료진들은 자세히 설명했습니다. "정확한 검사를 위해서 비인두 도말(분비물)을 우선 채취하는데, 영아 등 비인두 채취가 어려운 상태라면 구인두 검사가 가능합니다. 혹시 코에 수술 받으셨어요?" 그러자 의료진들에게 황당한 주장을 펼치기 시작했습니다. [당시 진료 의료진] "욕설을 하면서 내가 구인두 검사를 받겠다는데 왜 그러냐, 비인두 검사를 하다 뇌에 구멍 뚫리면 책임 질거냐고 하셨어요.. 2021. 12. 24.
이마트 월배점 직원 2명 등 8명 신규 확진..대구 사흘째 한 자릿수(종합) 다음 네이버 (대구=뉴스1) 이재춘 기자,남승렬 기자 = 대구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사흘째 한 자릿수를 유지한 가운데 대형마트에서 또 집단감염이 발생해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29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날 지역감염 6명, 해외유입 2명 등 신규 확진자 8명이 발생해 누적 인원이 1만587명으로 집계됐다. 달서구에 있는 이마트 월배점에서 직원 2명이 확진됐다. 대구에서 이용자가 가장 많은 월배점에서는 지난 26일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27일 동거가족 2명, 28일 직장동료 2명이 잇따라 감염돼 5명으로 늘었다. 현재 이 마트는 운영이 중단된 상태다. 대구시는 '지난 18~28일 이마트 월배점 1층과 2층 세라젬 매장 방문자는 진단검사를 받아달라'는 재난문자를 시민들에게 발송했다. 대구시 관계자는 "마트.. 2021. 6. 29.
'무작정 방문' 위험해요..의료기관·보건소, 대응에 진땀 다음 네이버 [앵커]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사태가 이어지면서, 불안감에 무작정 의료기관을 찾고 보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막상 검사해보면 선별 진료 대상이 아닌 경우가 많은데, 자신이 선별진료 대상인지 안내를 받고 움직여야 일선 현장의 혼란을 막을 수 있습니다. 박희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보건소 선별진료소 앞에서 마스크 낀 시민들을 직원이 돌려보냅니다. "(증상 있는 사람만 오는 거예요?) 아프시겠지만 신종코로나 바이러스와는 안 맞아요." 무작정 찾아와 체온측정을 요청하는 부녀도 있었지만, "지금 열은 없거든요. 진료가 사례자분과는 상관이 없어요." 선별진료를 받을 대상이 아닙니다. 제가 이곳 보건소 선별진료소가 열린 지 한 시간 가까이 서 있었는데요. 10명이 넘는 시민들이 방문했지만, 진.. 2020. 1. 3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