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의무화7

19일부터는 월급 지급 시 '임금명세서' 함께 줘야..위반 시 500만원 이하 과태료 다음 네이버 근로자 이름과 실지급액 등 구체적 정보 있어야..이메일 등으로 작성·전송 가능 오는 19일부터는 사용자가 근로자에게 임금을 지급할 때, 성명과 지급일 그리고 임금 총액 등 관련 구성항목과 공제내역 등이 적힌 ‘임금명세서’를 함께 줘야 한다. 16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임금은 근로관계를 이루는 중요한 내용으로 이미 세부 내역이 기재된 문서를 주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그동안 일부 사업장에서는 근로자에게 임금명세서를 주지 않거나 총액만 알려주는 경우가 더러 있었다. 임금명세서는 사용자와 근로자 사이에 임금 관련 정확한 정보가 오가게 하고, 체불 등의 문제 발생 시 다툼 소지를 줄이자는 취지다. 앞서 임금명세서 교부를 의무화하는 ‘근로기준법’ 개정안이 지난 5월18일 공포된 데 이어 이달 19일부터.. 2021. 11. 16.
미국·유럽 등 백신 의무화 확산..갈등은 여전 다음 네이버 [앵커] 미국의 행정명령 이후 기업들 사이에 백신 의무화 움직임이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미국뿐 아니라 유럽에서도 백신 의무화가 확산하고 있는데 반대하는 사람도 적지 않아 갈등은 여전합니다. 김선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미국의 항공 에너지기업 '제너럴 일렉트릭'이 백신 접종 의무화 대열에 합류했습니다. 화물철도 운영사 '유니언퍼시픽'도 백신 접종을 하지 않는 비노조원은 해고하는 등 사실상 백신 의무화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 바이든 정부의 행정명령 이후 백신을 의무화하는 기업이 늘고 있습니다. [조 바이든 / 미국 대통령 : 실제로 예방 접종 범위가 확대됨에 따라 5백만 명의 미국인 근로자가 직장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사람들을 일터로 되돌리려면 더 많은 경제적 수요가 있을 것.. 2021. 10. 20.
[전문] 이용수 할머니 "배신감 크지만.. 정의연 문제 해결하고 나아가야" 다음 네이버 25일 대구에서 기자회견.. "드러난 문제 교정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달라" [오마이뉴스 오마이뉴스 기자] 5월 25일 공식 입장문 전문(기자회견 발언내용은 아래에..) "저는 위안부였습니다. 그냥 위안부가 아니라 일제강점기, 일본군의 대만 주둔 가미가제 특공대의 강제 동원 위안부 피해자였습니다. 해방 이후 그 누구에게도 밝히지 못했던 제 삶의 상처를 대중에게 공개했던 것이 1992년 6월 25일입니다. 차마 용기를 내기가 어려워 제 자신이 아니라 친구의 이야기인 것처럼 당시 정대협에 거짓으로 피해를 접수했었습니다. 이후 1992년 6월 29일 수요집회를 시작으로 당시의 참상과 피해, 그리고 인권유린을 고발하고, 우리 인류에게 다시는 이러한 일들이 반복되지 않도록 다른 피해 할머니들과 함께.. 2020. 5. 25.
마스크 안 쓰면 버스·택시 못 탄다..비행기는 27일부터 다음 네이버 [서울신문]운수 종사자도 마스크 착용하도록 규정 앞으로 마스크를 쓰지 않은 승객은 버스나 택시를 탈 수 없다. 일부 지방자치단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시행하는 마스크 의무화 조치를 전국으로 확대한 것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버스나 택시, 철도 등 운수 종사자나 이용 승객 가운데 마스크 착용을 소홀히 하는 사례를 개선하기 위한 이 같은 내용의 ‘교통분야 방역 강화 방안’을 마련했다고 25일 밝혔다. 정부는 우선 버스나 택시 등 각 운송 사업자와 운수 종사자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승객의 승차를 거부하는 경우 사업 정지, 과태료 등과 같은 처분을 한시적으로 면제할 예정이다. 정부는 앞서 버스나 지하철 등 다중이 이용하는 대중교통과 관련해 출발 전이나 .. 2020. 5. 25.
부정수급액 100만원 이상이면 어린이집명·원장 공개 https://news.v.daum.net/v/20181209120014360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421&aid=0003731391 '영유아보육법' 하위법령 개정안 입법예고 어린이집 통학차량 동승보호자, 안전교육 의무화 돼지의 해인 2019년 기해년 (己亥年)을 앞두고 6일 대전 서구청 직장어린이집 아이들이 직접 돼지 그림을 그리고 있다. 양미례 교사는 “내년 황금돼지해 맞아 아이들이 건강하고 지혜롭게 잘 지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2018.12.6/뉴스1 © News1 주기철 기자 (서울=뉴스1) 민정혜 기자 = 거짓이나 부정한 방법으로 받거나 유용한 보조금이 100만원 이상이면 해당 어린이집의 명칭,.. 2018. 12. 9.
'유치원 3법' 연내 처리 무산되면 정부 즉시 '시행령 개정', 에듀파인 의무화 https://news.v.daum.net/v/20181204163140244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32&aid=0002909373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국회 교육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장등 위원들이 3일 국회에서 열린 사립유치원의 공공성 강화를 위한 이른바 ‘박용진 3법’과 자유한국당이 내놓은 ‘유치원 3법’ 을 상정 심사하고 있다. 권호욱 선임기자 사립유치원 비리를 제도적으로 막아야 한다는 여론이 어느 때보다 높지만 ‘유치원 3법(유아교육법·사립학교법·학교급식법)’ 개정안은 올해 안에 국회 본회의 문턱을 넘을 수 있을지 불투명하다. 법안이 통과되지 않더라도, 교육·시민단체들의 핵심 요구인 국가회계시스템 ‘에.. 2018. 12. 4.
13년 만에 폐교 위기 놓인 '병원학교'..정부 정책 때문? https://news.v.daum.net/v/20181026211203021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55&aid=0000684572 '병원학교'라고 들어보셨습니까. 소아암 같은 난치성 질병으로 병원에서 지내는 아이들을 위한 작은 학교인데 13년 전 국내 처음으로 '병원학교'를 개설했던 한양대병원이 돌연 학교를 없애겠다고 밝혔습니다. 김민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소아암 환자들이 공부하던 6인실 규모의 '병원학교' 교실이 텅 비어 있습니다. 병원의 방침으로 아이들의 책상과 의자가 다 치워진 겁니다. 한양대병원은 '병원학교' 폐쇄 이유로 정부 정책을 댔습니다. 내년부터 입원실 병상 간격을 지금보다 넓히도록 법이.. 2018. 10. 26.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