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일본428

日외무상 ‘독도=일본땅’ 망언 되풀이…정부 “즉각 철회 요구” 다음 네이버 10년째 독도 영유권 주장…외교부 “강력 항의” 정부는 23일 하야시 요시마사(林芳正) 일본 외무상이 국회 외교연설에서 ‘독도 영유권’ 주장을 되풀이한 데 대해 “강력 항의하며 즉각 철회할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이날 대변인 명의의 성명을 통해 “정부는 일본 정부의 부당한 주장이 대한민국 고유 영토인 독도에 대한 우리 주권에 어떤 영향도 미치지 못한다는 걸 재차 분명히 한다”며 이같은 입장을 내놨다. 외교부는 “일본 정부는 독도에 대한 부당한 주장을 반복하는 게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구축에 어떤 도움도 되지 않는다는 점을 분명히 자각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독도에 대한 어떤 도발에 대해서도 단호히 대응해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하야시 외무상은 이날 국회 외교연설.. 2023. 1. 23.
고심 끝에 내놨다는 징용해법…일본 기업 의견과 '닮은꼴' 다음 네이버 [앵커] 얼마 전 정부가 내놓은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 배상안을 두고 논란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핵심은 징용을 시킨 일본 기업 대신, 왜 우리 기업이 피해자들에게 대신 배상하냐는 부분이었죠. 그런데 JTBC가 취재해보니 정부의 배상안은 6개월전에 일본 기업측이 우리 대법원에 냈던 방안과 흡사합니다. 고심 끝에 내놨다는 해결 방안이 사실은 일본 기업의 요구를 그대로 받아들인 게 아닌지 피해자 측은 반발하고 있습니다. 이지은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일제 때 한국인을 강제로 노동시킨 미쓰비시중공업이 지난해 7월 제출한 의견서입니다. 한국에 있는 미쓰비시 자산의 현금화를 미뤄달라며 우리 대법원에 냈습니다. 제일 먼저 든 이유는 일본 기업 대신 제3자가 징용 피해자들에게 변제하는 길이 열릴 수.. 2023. 1. 16.
日 ‘전쟁 가능’ 국가 된다…패전 77년 만에 안보 전략 전면 개정 다음 네이버 일본 정부가 외교·방위 기본 지침인 ‘국가안전보장전략’ 등 3대 문서를 16일 각의(국무회의)에서 결정했다. 일본의 패전 후 안보 정책이 대폭 바뀌게 됐지만 ‘적 기지 공격 능력’(일본에서는 반격 능력)을 담은 이러한 일본의 방위력 강화가 한국과 중국 등 주변국의 군사적 긴장감을 가중시킨다는 우려가 쏟아지고 있다. 이날 각의에서 통과된 3대 문서는 외교·방위 기본 방침을 담은 ‘국가안전보장전략’, 방위 목표와 수단을 담은 ‘국가방위전략’, ‘방위비 총액과 장비 규모를 정한 ‘방위력정비계획’ 등이다. 이 가운데 핵심은 국가안전보장전략과 국가방위전략에 담은 ‘반격 능력’이다. 적의 미사일 기지를 타격할 수 있도록 한 반격 능력은 일본이 패전 후 헌법에 기초해 온 ‘전수방위’ 원칙을 사실상 폐기하.. 2022. 12. 16.
“위협 가할까 무섭다”… 한국인 투숙객 오자 전범기 내건 일본 숙소 다음 네이버 숙박 공유 플랫폼에 집을 내놓은 한 일본인이 욱일기와 ‘천황폐하만세’ 깃발을 내걸어 논란이 됐다. 당시 숙소에는 한국인이 방문한 상태였다. 15일 일본 여행 커뮤니티 네일동에 올라온 글에 따르면 A씨는 에어비앤비를 통해 도쿄 주조역 근처의 숙소를 예약하고, 지난 7일 일본에 방문했다. A씨가 이날 오전 11시쯤 체크인할 때는 숙소 외부에 별 다른 깃발이 걸려있지 않았다. 그런데 외부 일정을 끝내고 오후 10시쯤 숙소에 돌아오니, 욱일기와 ‘천황폐하만세(天皇陛下萬歲)’ 깃발이 걸려있었다고 한다. A씨가 함께 올린 사진을 보면, 숙소 2층 외부에 전범기와 ‘천황폐하만세’가 적힌 깃발이 눈에 띄게 걸려있다. 각각 깃발의 크기는 난간 높이만하다. 1층 현관문 위쪽에는 ‘호국존황(護國尊皇)’이란 팻말.. 2022. 12. 16.
윤석열 정부, 욱일기 걸리는 일본 주최 관함식 참가 다음 네이버 [이재호 기자(jh1128@pressian.com)] 정부가 일본에서 열리는 해상자위대 창설 제70주년 관함식에 참석하기로 결정했다. 일본 제국주의의 상징인 욱일기가 게양되는 행사에 참석하는 것이 적절한지에 대한 비판이 나온다. 27일 국방부는 "국방부와 해군은 11월 6일 일본에서 개최되는 국제관함식에 우리 해군 함정이 참가하는 것으로 결정했다"며 △과거 일본 주관 국제관함식에 우리 해군이 두 차례 참가했던 사례 △국제관함식과 관련한 국제관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밝혔다. 이어 "국방부는 최근 북한의 연이은 도발로 야기된 한반도 주변의 엄중한 안보상황을 고려할 때 우리 해군의 이번 국제관함식 참가가 가지는 안보상의 함의를 최우선적으로 고려하였음을 강조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국방부는.. 2022. 10. 27.
정진석 "조선 썩어 망해" 발언 파장..여권서도 비판 목소리 다음 네이버 김웅 "가해자 논리..러시아 침략 역성만도 기함" 유승민 "이재명 덫에 놀아나는 천박한 발언" [이데일리 경계영 기자]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1일 “조선은 안에서 썩어 망했다”고 발언하며 정치권에서 파장이 커지고 있다. 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물론 국민의힘 내부에서도 비판하는 목소리가 높아진다. 앞서 이날 오전 정 위원장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한미일 합동 군사훈련을 비판하는 민주당을 향해 “조선은 왜 망했을까? 일본군의 침략으로 망한 걸까? 조선은 안에서 썩어 문드러졌고, 그래서 망했다”며 “일본은 조선왕조와 전쟁을 한 적이 없다”고 적었다. 이와 관련 김웅 국민의힘 의원은 자신의 SNS에 “전형적 가해자 논리”라며 “고구려도 내분이 있었는데 그럼 당나라의 침략으로 .. 2022. 10. 11.
일본 자객도 살리고 역사 왜곡까지 도왔다 / 시사저널 2009.9.8 https://www.sisajournal.com/news/articleView.html?idxno=127046 일본 자객도 살리고 역사 왜곡까지 도왔다 - 시사저널 1895년 10월8일 새벽 5시쯤. 경복궁 광화문에서 어둠의 정적을 깨고 한 발의 총성이 울렸다. 작전명 ‘여우 사냥’을 알리는 신호탄이었다. 조선공사 미우라와 일본 자객 48명은 총성과 함께 일제 www.sisajournal.com 명성황후 살해범으로 자백한 조선인 이주회의 실체 드러나 1895년 10월8일 새벽 5시쯤. 경복궁 광화문에서 어둠의 정적을 깨고 한 발의 총성이 울렸다. 작전명 ‘여우 사냥’을 알리는 신호탄이었다. 조선공사 미우라와 일본 자객 48명은 총성과 함께 일제히 황후의 거처인 건천궁에 난입했다. 이어서 궁녀들의 비명 .. 2022. 10. 8.
日 농수성 "후쿠시마 식품 안전성, 과학적 증명..韓 규제 철폐 요구" 다음 네이버 [서울=뉴시스]최서진 기자 = 일본 농림수산성이 20일 후쿠시마산 식품에 대한 우리 정부의 규제에 대해 "아직도 규제를 유지하는 12개 국가와 지역 중 한번도 완화된 적 없는 곳은 한국 뿐"이라며 "일본 정부는 한국 정부에 대해 조속한 규제 철폐를 요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농림수산성 관계자는 이날 '후쿠시마 원전 재건 온라인 설명회'에서 "일본산 식품에 대한 수입규제를 유지할 필요가 없다. 일본산 식품의 안전성은 과학적으로 증명됐다"며 이같이 전했다. 관계자는 일본 식품 방사성 물질 관리에 대해 "일본의 기준치(JMLs)를 초과한 생산품은 출하 정지되어 시중에 유통되지 않도록 관리하고 있으며 수출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또 "일본인의 일상식에서 방사선 세슘에서 받는 방사선량(연간0.00.. 2022. 9. 20.
긴박한 와중에 "독도=일본땅"..日 기상청, 힌남노 경보에 또 '꼼수' 다음 네이버 일본 기상청이 태풍 '힌남노'의 기상 경보 지도에 독도를 자국 영토로 표기한 걸로 나타났다. 5일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에 따르면 일본 기상청은 홈페이지에 올린 기상경보 지도에 '힌남노'의 예상 북상 경로를 보여주면서 독도를 자국 땅으로 표기한 것으로 보인다. 일본 일부 지역을 노란색으로 칠했는데 그 중 독도가 포함됐기 때문이다. 서 교수는 페이스북을 통해 "명백한 영토 도발"이라며 일본을 향해 "독도를 한국 영토로 올바르게 수정하고 다시는 이런 오류를 범하지 말라"고 말했다. 이어 "사실 오래전부터 일본 기상청과 야후재팬이 제공하는 날씨 앱 등에서 독도를 자국 땅으로 표기해 문제가 돼 왔다"며 "태풍, 쓰나미 경보 시 기상청 사이트에 자주 들어오는 일본 누리꾼에게 독도에 관한 잘못된 인식을 .. 2022. 9. 5.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