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사회

지하철서 여성들에 '체액 테러'..변태 30대 남성 검거

by 체커 2021. 8. 12.
728x90
반응형

다음

 

네이버

 

공중장소 추행·재물손괴 혐의 검찰 송치
작년 11월부터 7개월 수도권 범행 의심

 

[서울=뉴시스] 이윤희 기자 = 지하철 역에서 지나치는 여성들의 주머니 등에 몰래 자신의 체액을 수차례 넣은 혐의를 받고 있는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2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동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공중 밀집 장소에서의 추행), 재물손괴 혐의를 받고 있는 A씨를 이달 초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A씨는 지난해 11월부터 7개월간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지하철 역에서 모르는 여성들의 가방이나 주머니에 자신의 체액이 담긴 피임기구를 넣은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과 경기 등 지역 경찰서에서 신고된 사건만 10건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한 결과 용의자가 동일 인물이라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지난달 15일 서울 중구에서 A씨를 붙잡았다. 이후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법원에서 기각된 것으로 전해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sympathy@newsis.com


서울에서 여성들의 주머니 몰래 체액을 수차례 넣은 남성이 검거가 되었습니다..

 

검거가 되었고.. 기소가 되었으니.. 나중에 어떤 처벌이든 할 터인데.. 

 

논란이 되는건.. 이 남성에 대한 경찰의 구속영장이 기각된게 논란이네요.. 도주할 우려가 없기 때문일까요?

 

잡은건 좋은데 구속이 안된 사례이기에 논란이 크군요.. 재판기간중에 뭔 사고를 칠지 우려가 되기에..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