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정치

안철수 정계복귀 선언.."돌아가 정치 어떻게 바꿀지 상의"(종합)

by 체커 2020. 1. 2.
반응형

다음

 

네이버

 

"정치 8년 전보다 악화..전면적인 국가혁신·사회통합·기득권 청산 필요"
4·15 총선 100일여 앞두고 정치재개..야권 정계개편 변수 될 듯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1년여간의 해외 체류 생활을 마무리하고 국내 정계 복귀를 2일 선언했다.

안 전 의원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제 돌아가서 어떻게 정치를 바꾸어야 할지, 어떻게 대한민국이 미래로 가야 하는지에 대해 상의 드리겠다"고 밝혔다.

차기 대선주자군에 속하는 안 전 의원의 복귀에 따라 분당 사태를 맞은 바른미래당의 진로와 당권구도, 그리고 중도와 보수진영을 중심으로 한 정계개편 움직임이 어떤 영향을 받을 지 주목된다.

안 전 의원은 "정치를 다시 시작하는 것이 옳은 것인지에 대해 깊이 생각했다"며 "우리 국민께서 저를 정치의 길로 불러주시고 이끌어주셨다면, 이제는 제가 국민과 함께 미래를 향해 나아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치는 국가의 미래를 위한 봉사'라는 제 초심은 변치 않았음은 확실하게 말씀드릴 수 있다"며 "외로운 길일지라도 저를 불러주셨던 국민의 마음을 소중히 돼 새기면서 가야 할 길을 가겠다"고 했다.

지난 2018년 6·13 서울시장 선거에서 패배한 뒤 정치 일선에서 물러나 같은 해 9월 독일 유학길에 오른 안 전 의원은 지난해 10월 미국으로 건너가 현재 스탠퍼드대 방문학자로 있다.

국민의당과 후신 바른미래당의 '창업주'인 그는 당의 극심한 계파 갈등 속에서 수차례 귀국을 요구받았지만 응하지 않았다. 그런 안 전 의원이 4·15 총선을 100일여 앞두고 복귀를 결심한 것은 야권 정계개편에 적지 않은 변수가 될 것으로 보인다.

안 전 의원은 "저는 지난 1년여간 해외에서 그동안의 제 삶과 6년간의 정치 활동을 돌아보고 성찰하는 시간을 가졌다"며 "국민들께서 과분한 사랑과 큰 기대를 보내주셨지만 제 부족함으로 그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이 자리를 빌려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나라 정치는 8년 전 저를 불러주셨던 때보다 더 악화하고 있다. 이념에 찌든 기득권 정치 세력들이 사생결단하며 싸우는 동안 우리의 미래, 우리의 미래세대들은 계속 착취당하고 볼모로 잡혀있을 수밖에 없다"며 "이대로라면 대한민국은 장차 어떻게 될지 암담하다"고 밝혔다.

그는 "국민이 대한민국의 부강을 위해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대한민국이 국민의 행복을 위해 존재한다는 인식의 대전환이 필요하다"며 "미래를 내다본 전면적인 국가혁신과 사회통합, 그리고 낡은 정치와 기득권에 대한 과감한 청산이 필요하다. 그래야 우리는 다시 희망을 가질 수 있다"고 했다.

banghd@yna.co.kr


 

안철수 전 대표가 정치판으로 돌아온다 합니다.. 1년 조금 넘었네요..

 

안철수 전 대표가 복귀함에 따라 정치판의 판도가 바뀔지는 솔직히 미지수입니다. 바른미래당의 존재감이 예전 창당했던 당시만큼은 아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어디로 돌아올지 알 수 없습니다. 일단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안철수 전 대표가 복귀하면 물러나겠다 밝혔습니다. 조건 없이 말이죠..

 

하지만 현재 바른미래당으론 안철수 전 대표가 과연 얼마나 존재감을 나타낼지 의문입니다..

 

그리고 새로운보수당에선 예전 같이 합당을 추진한 유승민 대표가 있습니다. 하지만 이전 발언으로 잘못된 결합이었다 밝혔었죠..

 

따라서 새로운보수당으론 가기가 애매할 겁니다..

 

결국 바른미래당으로 돌아올지... 아님 돌아와 바른미래당이 아닌 새로운 정당을 창당할지 여부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총선이 다가오기에 외지에 있던 인물이 정치판으로 돌아왔습니다. 스스로 결심해서 왔는지... 아님 떠밀려.. 끌려서 왔는지는 알 수 없으나 안철수 전 대표의 글을 보면 최소한 자기 발로 정치판에 돌아온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예전같지 않은 바른미래당... 과연 이 당을 어찌할지 아마 많은 이들... 바른미래당을 지지했던 이들이 기대할 것으로 생각합니다....만..

 

현재로 볼때는 와봐야 어쩌겠어... 라는 생각만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일단 총선이 가까운 상황에서 복귀했으니... 시간이 충분치 않을 것 같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