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사회

SNS에서 허위·과대 광고한 업체 8곳, 인플루언서 등 15명 적발

by 체커 2020. 1. 9.
728x90
반응형

관련링크 : 식약처

 

□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다이어트, 디톡스 등에 효과가 있는 제품이라며 가짜 체험기 등을 활용해 허위·과대광고 행위를 한 유통전문판매업체 등 8곳과 인플루언서 등 15명을 적발했습니다.

    * 인플루언서(influencer, SNS에서 영향력 있는 개인)

 ○ 이번에 적발된 업체 등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할 예정이며, 153개 허위·과대광고 게시물(33개 제품)에 대해서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차단조치를 요청했습니다.

 ○ 이번 발표는 ‘온라인 건강 안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팔로워가 10만 명 이상의 인플루언서(유튜버 포함)가 활동하는 누리소통망 서비스(SNS)를 집중 점검한 결과입니다.

    * 온라인 건강 안심 프로젝트 : 소비자 밀접 5대 분야(다이어트, 미세먼지, 탈모, 여성건강, 취약계층) 관련 제품에 대한 허위·과대광고 집중 점검

  - 적발된 인플루언서 등은 유명세를 이용해 주로 체험기 방식으로 제품 섭취 전·후 비교사진을 올리거나 보정을 통해 거짓으로 날씬한 몸매 등을 강조하는 광고 게시물로 소비자를 현혹했습니다.
 
□ 주요 적발 내용은 ▲디톡스, 부기제거에 효과가 있다는 등의    거짓·과장 광고(65건) ▲제품 섭취 전·후를 비교한 체험기 광고(34건) ▲다이어트 효능·효과 표방 등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혼동 광고(27건)  ▲원재료의 효능·효과를 활용한 소비자기만 광고(15건) ▲심의  결과를 따르지 않은 광고(7건) ▲암 예방·심장질환 감소 등 질병치료 효능·효과 광고(5건) 등입니다.

 ○ 인플루언서의 대부분은 SNS를 통해 일상생활을 보여주며 특정 제품 섭취 전·후의 얼굴, 몸매, 체중 등의 변화를 체험기 광고를 게시하면서 제품을 판매하다 적발되었습니다.

  - 특히 SNS 계정 첫 화면에 본인이 운영하는 쇼핑몰을 링크하거나, 공동구매 날짜를 사전 공지하여 소비자 구매를 유도했습니다.

 ○ 유통전문판매업 A사는 일반식품을 정력 강화에 효과가 있는 것처럼 광고하기 위해 유명 유튜버 B에게 체험기 광고를 의뢰했으며, 유튜버 B는 해당 제품을 섭취하고 정력 강화에 효과가 있었다는 음란한 표현을 사용한 동영상을 제작하여 유포하다 적발되었습니다.

    * 온라인 쇼핑몰 및 페이스북 계정의 허위·과대광고도 다수 적발

 ○ 유튜버 C는 특정 제품이 “붓기차”라고 언급하며 실시간 라이브 영상을 이용해 구매를 유도했으며, 또한 ‘디톡스, 독소배출, 노폐물 제거, 부기제거’ 등의 문구를 사용한 사진·영상을 제작해 SNS 계정에 게시하는 등 거짓·과장 광고로 적발되었습니다.

 □ 식약처는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온라인 건강 안심 프로젝트’가 될 수 있도록 인플루언서를 이용해 소비자를 기만하는 부당한 광고 행위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고의상습 위반업체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하는 등 강력히 제재할 계획입니다.
 
 ○ 제품을 직접 판매하지 않더라도 허위·과대광고나 체험기가 포함되어 있는 사진, 영상 등을 게시하거나 이를 활용하여 광고할 경우 인플루언서·유튜버·블로거·광고대행사 등 누구든지 형사 처벌을 받을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 아울러 소비자는 SNS에서 인플루언서 등이 광고·판매하는 제품을 구매할 경우 허위·과대광고에 현혹되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1.9+사이버조사단.pdf
1.13MB


 

인플루언서...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용후기등을 올려 많은 이들이 이를 보고 구입을 많이 하죠..

 

직접 사용하는 모습과 비교사진등을 올리기에 신뢰가 생겨 믿고 구입을 하기에 인플루언서의 영향력은 무시못할 것입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효능을 과대 포장을 하거나 없던 효능등이 있다며 올리는 광고등은 아무래도 불법이니 올리지 말아야 하겠죠..

 

체험기가 포함된 사진과 영상등을 게시하거나 이를 활용해서 광고하는 경우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다고 하네요.. 유튜브로 체험기를 올리는 유튜버나 스트리머.. 인플루언서등은 아무래도 주의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특정제품에 허위 및 과대 광고를 한 업체와 구매를 유도한 인플루언서가 식약처에 의해 적발되었다고 합니다.

 

이들의 영향력은 무시못하기에 만약 모르고 있었더라도 불법성이 있다면 그 파급은 클 것입니다.

 

식약처에서 밝힌 보도내용에는 적발된 업체나 인플루언서들이 앞으로 주의하겠다는 등의 입장에 대한 내용은 없네요.. 각자의 계정에서나 밝힌건지는 아마도 보도자료를 본 이들이 직접 확인을 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내용을 확인하고 해당 제품의 구입을 신중하게 결정하길 권고합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