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근로시간3

윤 대통령은 또 몰랐다 한다..'92시간 노동'에 "공식 입장 아냐" 다음 네이버 [윤석열 정부]윤 대통령 "보고 못 받은 게 언론 나와" 노동부 장관 발표 하루만에 부인 윤석열 대통령이 24일, 고용노동부가 발표한 한 주에 최대 92시간까지 노동시간을 늘릴 수 있는 내용을 담은 ‘노동시장 개혁추진방안’에 관해 “정부의 공식 입장으로 발표된 게 아니다”라고 말했다. 전날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의 발표를 ‘정부 공식 입장이 아니다’라고 부인한 것이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에 취재진과 만나 ‘어제 정부가 발표한 새정부 노동정책 중 주52시간 개편을 두고 노동계에서 반발하고 있다’는 물음에 “발표 전 보고 받지 못했다”고 했다. 그는 “어제 보고를 받지 못한 게 언론에 나왔다”며 “아침에 확인해보니 노동부에서 발표한 것이 아니고 부총리가 노동부에서 발표한.. 2022. 6. 24.
택배노동자 동행해 측정해보니..하루 12시간 일하고 35분 쉬었다 다음 네이버 정부 산하기관 연구용역 첫 실측..화장실 이용은 단 1번뿐 '과로사 대책 사회적 합의 기구' 2차 합의 위한 첫 회의 열어 [경향신문] 택배노동자의 하루 평균 업무시간이 12시간에 달하고, 휴게시간은 30분 남짓에 불과하다는 조사 결과가 17일 나왔다. 백희정 중앙대 교수 연구팀이 안전보건공단 산하 연구기관인 산업안전보건연구원 위탁을 받아 지난해 11월 작성한 ‘장시간 노동으로 인한 건강장해 및 과로사 예방 방안’ 보고서에 담긴 내용이다. 연구보조원이 평균적인 업무 형태를 띠는 서울과 경기 지역 4개 주요 택배사 기사 4명과 동행해 실제 일하는 시간을 측정한 결과다. 그간 노동조합 등에서 설문조사를 통해 택배기사 업무시간을 파악한 적은 있지만 정부 산하기관 연구용역에서 택배노동자와 동행하며 .. 2021. 2. 17.
탄력근로제 계도기간 오늘 끝..단위기간 연장 법안은 '가시밭길' 다음 네이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파행 이어 국회 처리도 난항..4월 국회서 처리 안되면 산업현장 혼란 불가피 주 52시간 근로시간 단축 계도기간이 31일 끝난다. 산업현장의 어려움을 줄일 수 있는 탄력근로제 단위기간 확대 논의가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에서 파행을 겪은 데 이어 국회 처리도 요원해지면서 당장 4월1일부터 산업현장에 혼란이 극심할 것으로 보인다. 31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4월 1일부터 고용부는 주 52시간 근로시간 단축을 위반한 기업에 대한 신고가 접수될 경우 시정명령을 내리고, 이를 지키지 않을 경우 근로기준법 위반으로 처벌한다. 정부는 지난해 7월 주 52시간제를 도입하면서 산업현장 연착륙을 위해 6개월간 처벌을 유예하는 계도기간을 뒀다. 계도기간 중 탄력근로제 단위기간 확대를 포함.. 2019. 3. 31.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