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정치

학생단체 "'이거 왜 이래?' 전두환, 국민 앞에 사죄하라"

by 체커 2019. 3. 16.
반응형

다음

네이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전두환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기자회견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전두환 자택 앞에서 기자회견 [촬영 성서호]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5·18 민주화운동과 관련해 고(故) 조비오 신부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을 받는 전두환 전 대통령을 규탄하고 대국민 사과를 요구하는 대학생 단체의 기자회견이 열렸다.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20여명은 16일 정오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전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 민주주의 열망을 짓밟은 반(反)민주의 상징 전두환은 국민 앞에 무릎 꿇고 사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은 "전두환은 이달 11일 광주법원에 출석한 자리에서 무릎 꿇고 사죄해도 모자랄 판에 한 기자에게 '이거 왜 이래'라고 화를 냈다"며 "1980년 5월21일 시민을 향한 헬기 사격이 있었다는 증언이 보도됐고, 전두환의 발포 명령으로 당시 광주 시민이 죽었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 소속인 이화여대 학생 정어진 씨는 "전두환은 1980년 5월 광주에서 계엄군이 시민들에게 총을 겨누지 않았다고 회고록에 거짓을 말했다"며 "발포를 명령하고 시민을 학살한 전두환은 응당 죗값을 치러야 한다"고 말했다.



이들은 이날 기자회견을 하면서 '전두환=박근혜=황교안=나경원', '5·18 발포 명령 학살자 전두환 구속하라', '전두환은 국민 앞에 사죄하라' 등이 적힌 피켓을 들었다.

또 회견을 마친 뒤 전 전 대통령의 얼굴이 찍힌 사진을 긴 주걱으로 때리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이어 전 전 대통령의 자택에 항의 서한을 직접 전달하려 했으나 경찰에 가로막히면서 한동안 소란이 벌어졌다.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전두환 자택 앞에서 기자회견 [촬영 성서호]

soho@yna.co.kr
---------------------------------


전두환씨가 광주지법에 출석한 것과 관련해 대학생 진보단체가 연희동에 모여 기자회견을 했습니다..

주택가인데...주변 주민들이 소음에 좀 피해를 입었겠네요.. 물론 보수단체들도 와서 시끄럽게 하는 통에 조용할 날은 없었겠죠..

전두환씨를 비판하는 기자회견인데... 정작 앞부분만 기자회견이고 이후는 집회네요..;;; 신고는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개인적인 바램은 다른 단체처럼 광화문이든 좀 트인 곳에서 기자회견을 했음 어땠을까 생각합니다..

전두환씨에 대한 비판이지만 주거지역에서 그것도 확성기를 켜고 말한다면 주변 주민들에게 피해가 갈테니까요..

앞으로 4월에 전두환씨가 광주지법에 출석을 할 예정인 가운데 출석이 될지 안될지는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재판이 끝날때까지 이런 일이 몇번 더 일어날 것 같기에... 상황에 따라서는 보수단체와 진보단체가 충돌사고도 일어날 수 있기에.. 가급적 저곳에서는 집회를 하지 않았음 좋겠습니다.. 

그래도 여지껏 집회는 낮에만 이루어진 것은 다행이죠.. 

그리고 개인적 바램은... 전두환씨가 계속 재판에 성실히 출석을 했으면 좋겠고 재판도 최종심 전까지는 광주지법에서 받았으면 좋겠네요..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