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국제

"화이자·모더나백신 맞은 미군 중 23명 심근염..예상보다 많아"

by 체커 2021. 6. 30.
728x90
반응형

다음

 

네이버

 

미 국방부 연구 "모두 평균연령 25세 남성, 2회차 접종 뒤 발병 다수"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화이자와 모더나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미군 장병들 사이에서 심근염 발생률이 예상보다 높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로이터통신, 데일리메일 등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 국방부 연구진이 이날 미국 의사협회 저널 심장학'(JAMA Cardiology)에 실은 연구 결과에 따르면 지난 1월부터 4월까지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미군 가운데 23명이 나흘 이내에 가슴 통증 등을 호소한 뒤 심근염 진단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평균 연령 25세의 남성들로, 이전에 모두 심장 관련 질환 없이 건강했다. 23명 중 20명은 백신 2회 접종을, 나머지는 1회 접종을 마친 상태였다. 또 16명은 모더나, 나머지는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았다.

미군은 지금까지 총 280만회분의 코로나19 백신을 접종, 심근염 발생 비율은 약 0.0008%다.

매우 드문 비율이긴 하지만 이전에 의사들이 일반 인구에서 심근염 발생 비율을 예측했던 것 보다는 높은 수준이라고 연구진은 지적했다.

다만 심근염 진단을 받은 23명 가운데 16명은 일주일 이내에 회복되는 등 비교적 빠르게 치료됐다. 나머지 7명은 이 연구 보고서가 발행될 무렵인 지난 1일 현재까지도 약간의 불편 증상을 겪고 있었다고 연구진은 밝혔다.

앞서 메신저 리보핵산(mRNA) 기술로 개발된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을 접종받은 젊은층 사이에서 심근염, 심낭염 등의 부작용 발생이 잇따라 보고되자 미 식품의약국(FDA)은 지난 26일 화이자, 모더나 백신이 심장질환 위험성을 높인다는 경고문을 추가했다.

yy@yna.co.kr


아스트라제네카가 혈전문제를 만든다 하면.. 화이자와 모더나는 심근염과 심낭염문제를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다만 아스트라제네카도 그렇고.. 화이자와 모더나도 발생비율은 매우 적습니다..

 

접종 후.. 가슴에 불편함을 느끼거나 통증을 느낀다면.. 곧바로 병원으로 가 검사를 받고 치료를 받길 바랍니다. 

 

이런 뉴스로 인해 백신접종을 기피하는 계기가 되지 않길 바랍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