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정치

네티즌 “윤 대통령, 그날 술집서 사진 찍는 것 내가 직접 봤다”

by 체커 2022. 5. 27.
728x90
반응형

굿모닝충청

 

〈최근 ‘심야 술집 만취’ 의혹을 사고 있는 윤석열 대통령의 술집 음주사실을 입증하는 목격자의 증언이 나와 주목된다. 사진=열린공감TV/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출처 : 굿모닝충청(http://www.goodmorningcc.com)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최근 ‘심야 술집 만취’ 의혹을 사고 있는 윤석열 대통령의 음주사실 등을 입증하는 목격자의 증언이 나와 주목된다.

27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윤석열 대통령 술 먹고 나갈 때 찍힌 사진에 대해서〉라는 글이 올라와 설왕설래가 한창이다. 

네티즌은 이날 윤 대통령이 지난 13일 밤 11시까지 자택 인근 술집에서 거나하게 술을 마시고 고객들과 함께 사진 찍은 상황을 직접 목격했다며, 관련 사실을 소상하게 털어놓았다. 제보자가 제공한 ‘만취 사진’을 공개한 〈열린공감TV〉 보도가 사실임을 입증하는 윤 대통령의 알리바이에 관한 증언인 셈이다.

그는 “서초동 아크로비스타와 삼풍아파트에 사는 사람이면 바로 알 수 있는 술집인데, 술집이름은 버XXX”라며 “5월 13일 밤 10시 조금 넘어서 들어갔을 때 손님 테이블은 2개 정도였고, 제가 앉으려고 했던 테이블은 예약이 되어 있다면서 다른 곳으로 안내한 곳이 입구 근처였다”고 적었다.

이어 “그래서 ‘이 늦은 시간에 누가 예약을 했을까’ 궁금해서 병맥주 먹으면서 지켜봤는데, 10시 15분쯤 검은색 정장 입은 사람이 1명씩 들어오더니 테이블 1개당 1명씩 앉았고, 제가 본 인원만 6명이였다”며 “그리고 조금 지나서 윤 대통령과 같이 한 분이 들어오는 걸 보고 정말 깜짝 놀랐다”고 덧붙였다.

그는 “저는 검정색 정장 입은 한 분에게 가서 (대통령) 싸인 받을 수 있냐고 물어보자, 그가 ‘대통령님이 쉬러 오신 거라서 싸인 받는 건 힘들 거 같다’고 말했다”며 “대통령이 나가실 때 다른 테이블에 있는 손님이 사진 찍고 싶다고 하니 흔쾌히 허락하고 같이 사진을 찍었는데, 아마 그 사진이 유출된 걸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리고는 “윤 대통령이 나가고 난 뒤 제가 술집에서 계산했을 때 시간을 증거로 올린다”며 결제정보가 찍힌 자신의 체크카드 사용내역을 올렸다.

〈한 네티즌은 27일 인터넷 커뮤니티에 '윤석열 대통령 술 먹고 나갈 때 찍힌 사진에 대해서'라는 글과 함께, 윤 대통령의 '심야 술집' 사실을 입증하는 자료 하나를 올렸다. 사진=인터넷 커뮤니티/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출처 : 굿모닝충청(http://www.goodmorningcc.com)

결제내역에는 '05.13, 23:22'로 정확하게 표기돼 있어, 네티즌의 주장이 사실이라면 윤 대통령의 ‘심야 만취사실’은 부인하기 어려운 팩트로 보인다. 이날은 윤 대통령이 대한민국 20대 대통령으로 취임한 지 보름 남짓, 북한의 미사일 발사 후 딱 하루가 지난 시점이다.

이 글을 본 네티즌들의 설왕설래가 분주한 가운데 그 중 몇 개만 인용하면 다음과 같다. 비판일색이다.

① “옷(정장) 입고 있는 걸로 봐서는 퇴근하고 다른 곳에서 마시고, 집에 들어가기 직전 마지막으로 한잔 더 하고 온 거 같은데요”
② “한 시간 정도 있다 갔네요. 그럼 그전에 어디 갔다 왔을까요... 술 취한 상태로 들어왔나요?”
③ “도대체 술 안 먹는 날은 언제인가… 매일 일 하기는 하는 건가…”
④ “우리 가카께선 알콜 의존도가 상당히 높은 냥반인 듯”
⑤ “사진 찍으신 분 압수수색 들어갈 수도 있겠군요”
⑥ “10시쯤 들어와서 11시까지 저렇게 꽐라~~~?? 들이부은 모양이네”
⑦ “으이그 술통아 청와대 안 들어간 이유가 이거구나 나라 국격이 점점 우주로 가네. 그냥 퇴임해서 술이나 퍼먹고 사세요”
⑧ “계산은 대통 특활비로 했을까요?”
⑨ “역시 술은 술집에 돌아다니며 먹어야 제맛이지. ㅋㅋ”
⑩ “대통령아 쉬고 싶으믄 집을 가야지, 현역이면서 혼자 술집에 가냐~”
⑪ “와 알콜에 쩔어 사는 사람을 대통령으로 뽑았구나”

반응형
728x90

갑자기 논란이 되었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다음 날... 저녁에 자택 인근 술집서 술을 먹었다는 내용의 보도..

 

열린공감TV에서 공개를 했습니다. 관련사진을 제보받았다고 합니다..

대통령도 사람인데.. 저녁에 퇴근하고 술을 먹을 수 있죠.. 그런데.. 술을 먹은 전날은 북한이 미사일 도발을 한 때이고.. 대통령이.. 관저 내에도 아니고 집 밖에서 술을 먹고 다닌다는건 최고 경호대상이 그대로 노출되고 있다는 걸 의미하기에 문제가 되죠..

 

이렇게 되니.. 윤 대통령에 대해 비판이 나오는 가운데.. 국민의힘에선 관련해서 공개된 사진이 포토샵으로 조작했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술 먹은것 자체를 부정할려는 것 같죠..

이에 열린공감TV에선 사진에 대해 조작하지도 않았다고 반박은 했고요..

 

참고뉴스 : '尹 만취 사진’ 조작 시비… “뽀샵 없다. 모두 직접 확인한 팩트다”

 

거기다..정작 대통령실에선 그날 윤석열 대통령이 뭘 했는지 공개하라는 요구에 공개를 거부했고요.. 

“개별 움직임에 대해 일일이 확인할 수 없다”

이게 대통령실의 해명이었습니다.

 

사실 바로 전 정권의 대통령인 문재인 전 대통령은 대통령시절.. 자신의 스케쥴을 청와대 홈페이지에 다 공개를 했었더랬죠.. 

 

그런데.. 술집에서 윤석열 대통령을 봤다는 목격자가 나섰습니다. 아마도 문제의 사진을 찍은 사람 아닐까 싶었는데.. 그게 아닌.. 사진을 찍는것까지 현장에서 목격한 사람이라고 합니다. 그 술집에 방문했었다고 하네요.. 

 

당시 해당 술집에 들어갔었는데.. 예약된 좌석이 있었고.. 자리를 잡은 뒤에 나중에 검은 양복을 입은 남성들이 들어왔고 이후에 윤석열 대통령이 들어왔다고 합니다. 관련해서 내부의 누군가가 윤석열 대통령의 사인을 받을 수 있도록 그 양복입은 이들에게 요청했지만 거절당했고.. 이후 윤석열 대통령이 술집에서 나오면서 사진촬영을 요청해서 윤 대통령이 허락해서 찍은게 유출이 된 상황이라고 합니다..

 

거기다..목격자는 자신의 결제정보도 공개해서.. 그날 언제 있었는지도 공개했습니다.

 

이렇게 되면.. 사진이 조작되었다는 주장도.. 술 마셨다는 주장이 허위라는 주장도 다 묵살되는 셈이 됩니다. 

 

다시 언급하지만.. 술을 먹었다는 시기는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때.. 북한의 미사일 발사 후.. NSC가 열리지 않고 안보회의가 열렸었던 때입니다.

 

[세상논란거리/국제] - 北 단거리 탄도미사일, 비행거리 360km-정점 고도 90km

[세상논란거리/정치] - '北 도발 강경대응' 외치던 尹, NSC 대신 점검회의만

 

그때.. NSC가 열리지 않았었는데.. 그정도의 강도의 미사일 도발은 아니라고 대통령실은 밝혔고.. 윤석열 대통령은 당시 집무실에서 서면 및 대면보고는 받았다고 해명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렇다면.. 미사일 보고를 받고.. 이후 퇴근한 뒤에 집 근처 술집에서 술을 먹은 것이 됩니다. 안보회의가 언제 열렸는지를 확인해서.. 밤 늦게 열렸다면... 안보회의를 하는 동안 대통령은 정작 집근처 술먹은게 될 수도 있고요..

 

윤석열 대통령... 이전 검사나.. 검찰총장직에 있는게 아닙니다. 일국의 대통령으로서 임기를 수행하고 있는건데.. 너무 가벼운거 아닌가 우려스럽습니다. 거기다.. 확인에 따라선.. 북한의 미사일 발사 후에 대통령은 술먹으러 갔다는 것이 되기에 안보공백이라는 공격을 야당으로부터 받을 수 밖에 없고 이는 국민의힘에겐 좋지 않은 영향을 주죠..

 

거기다.. 국민의힘은 안보에 관해선 중요하게 여긴다는 보수진영의 중심입니다. 그런데.. 보수진영의 대통령이 북한이 미사일 도발을 한 이후 술마시고 다닌다... 보수진영 사람들이 과연 허용할 정도일까요?

 

그리고.. 이전 정권.. 특히나 문재인 정권때 이런 사례가 나왔다면.. 과연 어찌했을지 예상하면... 윤석열 대통령은 이에대해 정확한 해명이 필요할듯 싶고.. 사과정도는 해야 하는거 아닐까도 생각해봅니다. 이대로 묻을려 한다면.. 현재 선거가 진행중이죠. 무시하기에는 현 상황은 좋아보이진 않네요.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