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정치

벌떡 일어나 시민에 "시끄러워!"..마포 소각장 항의 빗발친 서울시의회

by 체커 2022. 9. 14.
728x90
반응형

다음

 

네이버

 

영상링크 : https://youtu.be/5hAo9z3me6A

 

오늘(14일) 열린 서울시의회 제314회 임시회에서 서울시 신규 광역자원회수시설(쓰레기 소각장) 부지 결정에 대한 성토가 쏟아졌습니다.

앞서 서울시는 지난달 31일, 소각장 부지를 마포 상암동으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존 소각장이 가동 중인 지역인 만큼 마포구민은 '전면 백지화'를 주장하며 거센 반발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마포구 주민 100여 명은 임시회 시작 전 시의회 앞에서 소각장 부지 선정 백지화를 촉구하는 집회를 열기도 했습니다. 

서울시는 내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입지 선정을 위한 타당성 조사 과정과 결과 개요를 공개할 예정인데, 갈등은 쉽게 가라앉지 않을 전망입니다.

( 취재 : 김상민 / 영상취재 : 오영춘,이찬수 / 구성 : 김도균 / 편집 : 한만길 / 제작 : D콘텐츠기획부 )

김상민 기자msk@sbs.co.kr


728x90
반응형

서울시의회에서.. 마포구에 소각장 추가 건설을 하는 걸 결정하는 과정에서.. 마포구민들이 반발하고 항의하자..

 

시의원중에 마포구민들에게 삿대질을 하며 조용히 하라 고함을 친 이가 있네요..

양천구 시의원인 이승복 의원이네요..  국민의힘 소속이며 양천구 제4선거구, 신월2동 신월6동 신정3동 신정4동 지역이군요..

 

양천구에도 소각장이 있긴 합니다. 그런데.. 자신의 지역구에 소각장 더 짓겠다고 하면.. 지금처럼 반발하는 마포구민들과는 다르게 얌전히 있을지 궁금해지는군요..

 

참고링크 : 이승복 의원 홈페이지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