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정치

'패스트트랙' 의원 수사, 경찰 이어 검찰 자료도 요구했다

by 체커 2019. 7. 3.
728x90
반응형

다음

 

네이버

 

[앵커]
패스트트랙 지정 과정에서 여야 충돌로 많은 의원들이 고발된 바 있죠. 그러자 경찰을 담당하는 국회 행정안전위 의원들이 경찰에 수사 계획을 요청해 논란이 됐습니다. 그런데 경찰뿐만이 아니었습니다. 이번에는 검찰을 담당하는 법사위 소속 의원들이 법무부에 수사 관련 자료를 요청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김필준 기자입니다.

[기자]

선거제 개편안과 공수처 법안 등을 패스트트랙으로 지정하는 문제를 두고, 4월 말 여야는 극한 충돌을 빚었습니다.

법안이 접수되지 못하도록 의안과 사무실을 점거하고 회의실 앞에서 격한 몸싸움을 벌였습니다.

국회 사무처 등은 이들을 특수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그러자 지난 5월 한국당 법사위 소속 주광덕 의원이 피감기관인 법무부에 수사 자료를 요청했습니다.

 


패스트트랙 사건으로 고소·고발된 의원과 보좌진·당직자들의 명단을 달라는 것입니다.

혐의가 정확히 무엇인지도 알려달라고 했습니다.

역시, 수사 대상인 행안위 소속 의원들이 경찰청에 수사 내용을 요청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경찰은 행안위의 피감 기관입니다.

국회법에 따르면, 국정감사나 국정조사 때는 형사 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요구 할 수 없습니다.

자신의 이해관계가 반영되지 못하도록 막은 것입니다.

하지만, 국감이나 국조 기간이 아닌 다른 경우에는 이를 막는 규정이 없습니다.

"제도적 허점을 이용해 수사에 영향을 끼치려 했다"는 비판이 나오는 이유입니다.

수사 자료를 요청한 주광덕 의원 측은 "고발된 의원을 정확히 알려고 한 것 뿐"이라며 "수사 내용을 요구한 적은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최수진)


 

자유한국당 법사위 의원이 검찰에게 수사자료를 요청했습니다. 그 수사자료는 패스트트랙 사건으로 고소, 고발된 의원과 당직자 명단입니다.

 

혐의도 알려달라고 했다 합니다..

 

국회법에 형사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요구할 수 없다 합니다.. 그런데 요구를 했네요..

 

수사자료를 요청한 주광덕의원은 고발된 의원을 정확히 알려고 한 것이라 합니다... 고발된 의원의 명단도 수사내용 아닌가요?

 

대놓고 수사자료를 요청하는 국회의원.. 이전에는 경찰에게 수사자료를 달라고 하더만 이제는 검찰에게도 수사자료를 달라고 하네요..

 

혹시 이번에도 검찰자료를 달라고 했다는 내용을 누가 알려줬는지 경위를 조사해야 할까요?

 

연관뉴스 : "우리당 의원 어떻게 수사할 건데?"..'황당' 요구

 

"우리당 의원 어떻게 수사할 건데?"..'황당' 요구

다음 네이버 [뉴스데스크] ◀ 앵커 ▶ 지난 4월 국회 패스트 트랙 정국에서 물리적 충돌이 이어질 때 한국당 의원들이 바른 미래당 채이배 의원을 감금한 혐의로 고소를 당했습니다. 경찰이 최근 해당 의원 4명에..

argumentinkor.tistory.com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