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사회

"담뱃불 붙이다가.." 지하주차장 車 666대 '불벼락' 전말

by 체커 2021. 8. 16.
728x90
반응형

다음

 

네이버

지난 11일 충남 천안 불당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승합차가 폭발하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캡처]

충남 천안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차량 600여대를 파손시킨 '출장세차 차량 폭파'와 관련해 담뱃불을 붙이던 중 사고가 났다는 세차업체 직원 진술이 나왔다.

16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11시 9분쯤 천안 서북구 불당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출장 세차 차량(스타렉스)이 폭발하는 사고로 666대의 차량이 파손됐다. 소방당국은 차량 10억원, 부동산 9억원 등 총 19억원 가량으로 피해규모를 추산했다.

당시 사고 모습은 주차장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에 고스란히 담겼다. 스타렉스 차량에서 갑자기 불이 시작됐고, 승합차 운전석에서 내린 출장 세차 업체 직원 30대 A씨는 차에서 내려 휴대전화를 만지며 차량 앞을 분주히 오갔다. 그 사이 차량 불길은 더 거세졌고, '펑'하며 한차례 폭발이 일어나기도 한다.

이날 화재로 세차업체 직원은 온몸에 2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고, 주민 14명은 연기를 마셔 병원 치료를 받았다. 아파트 주민 70여명은 대피했다. 불은 소방관 384명과 소방차 50여대가 투입돼 3시간 만에 꺼졌다. 이날 화재 여파로 아파트에 단수까지 빚어져 인근 주민들이 생수를 공급하기도 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담배에 불을 붙이려 하자 폭발했다'는 취지로 진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차량 내 '스팀 세차기'에서 가스가 샜는지, 압력 용기에 문제가 있었는지 등을 조사하고 있으며, 정확한 원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원과 합동 조사도 진행 중이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관련링크 : 천안 지하주차장 출장세차 화재사고 cctv(보배드림)

 

보배드림에 올라온 글입니다.. 출장세차업을 하는 사람이 업무용 승합차를 타고 지하주차장에 왔다가.. 잠시 담배를 피울려고 차안에서 라이터를 켜다 내부에 축적된 가스에 불이 붙어 폭발.... 당사자는 2도 전신 화상을 입었고.. 지하주차장내 주차된 차량 666여대가 파손되었다고 합니다..

 

일부 움직일 수 있는 차량은 현장에서 이동시키긴 했지만 도장이 녹고 엔진등에 검댕등이 유입되어 성능저하는 물론 수리비도 꽤 나온다고 알려져 있네요..

 

파손된 차량 상당수가 가격이 비싼 자동차가 많아 피해액도 19억에서 더 늘어날 가능성이 크다고 합니다.. 아마 해당 출장세차 업체는 파산하지 않을까 싶네요..

 

담배를 피울려 하는건 뭐라 하긴 애매하지만(특히 차 안에서 피울려 했기에..) 차안에 인화성 물질이 있음에도.. 알고 있음에도 담배를 피울려 한건 결국 안전불감증이라고 밖에 생각할 수 없네요.. 이제 엄청난 액수의 피해보상을 해야 하는데.. 누구탓을 할 수나 있을까 싶네요.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