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정치

여성가족부 폐지 확정..여성단체 "성평등 체계 강화해야" 반발

by 체커 2022. 3. 26.
반응형

다음

 

네이버

 

-인수위 "여성계 대화 통해 정리하겠다"
-여성단체 "성차별 해소는 시대적 과제"
차기 정부에서 ‘여성가족부 폐지’가 사실상 확정됐다.

대통령직인수위원회는 25일 여성가족부 업무보고를 받은 자리에서 윤석열 당선인의 공약인 ‘여성가족부 폐지’ 공약을 지키겠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사회복지문화분과 간사인 임이자 국민의힘 의원은 기자회견에서 “여성가족부의 개편 방향에 대한 입장을 청취했다. 앞으로 여성·가족·청소년 분야 국정 철학을 반영한 과제를 선정하고 이행계획을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여성계와 많은 대화를 통해 정리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여성가족부 업무보고는 2시간 이상 걸리는 다른 부처와 달리 30분 만에 끝났다. 임 의원은 “업무보고의 분량이 상당히 적었다”고 설명했다.

 

인수위 신용현 대변인도 브리핑에서 “공약을 실제로 이행하는 여러 방법을 준비·보고해 당선인께서 최선의 선택을 하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윤 당선인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여성가족부 폐지에 대해 “공약인데 그럼. 내가 선거 때 국민에게 거짓말한다는 이야기인가”라고 말했다.

반면 이날 전국 여성시민단체는 입장문을 내고 ‘여성가족부 폐지’ 공약 철회와 성평등 추진체계 강화를 요구했다. 참여연대와 한국여성단체연합을 포함한 643개 단체는 “성차별 해소·성평등 실현은 여전히 중요한 시대적 과제이다. 윤 당선인과 국민의힘은 어떤 논리와 근거도 없이 단 7글자로 ‘여성가족부 폐지’를 공약하고 선거 캠페인에 갈등을 이용하고 조장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미 수많은 통계가 증명해주듯 여성은 남성보다 고용률이 낮고 훨씬 더 많은 폭력에 노출돼 있다. 이러한 성차별 현실을 직시하고 구조적 해결에 힘쓰는 것이 대통령의 책무”라고 강조했다.


반응형

윤석열 당선인의 공약.. 여성가족부 폐지가 확정되었다고 합니다.. 사실상 확정이라고는 하지만..  공약이행을 한다는 것이겠죠..

 

이를두고 여성단체측은 반발했습니다. 관련해서 입장을 냈네요..

 

관련링크 : [여성시민사회단체 공동입장문] 여성가족부 폐지 안된다! 윤석열 당선인은 성평등정책 전담 독립부처를 중심으로 총괄·조정 기능 강화한 성평등 추진체계 구축하라!!

 

하지만 이미 여성가족부 폐지는 확정이 된 듯 하고.. 여성과 가족.. 기타.. 여성가족부가 담당한 부분은 복지부.. 노동부.. 등에서 분담해서 관리하던지.. 새롭게 부서를 만들어 그곳에서 담당하게 하지 않을까 합니다.

 

이미 예견된 부분이었습니다. 여성가족부 파견 공무원은 인수위에 가지도 못했고.. 업무보고는 몇분만에 끝났습니다. 인수받을 것도 없다는 것이겠죠..

 

여성들은 이에대해 반발할 것 같긴 한데... 그렇다고 윤석열 당선인이 있는 인수위 사무실 앞에서 집회를 벌인다고 바뀌진 않을것 같네요.

 

그리고 일부 여성들의 경우.. 여성가족부가 여성을 위해 한 것이 없다며 폐지가 되도 어쩔 수 없다는 입장을 보인 것으로도 알려져 있기에.. 윤석열 당선인이 취임하고 본격적인 윤석열 정권이 시작될 때.. 왠지 혼란은 어쩔 수 없을 것 같네요..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