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논란거리/정치

한총리, 코로나19 4차 백신접종.."곧 접종 확대안 발표"

by 체커 2022. 7. 8.
728x90
반응형

다음

 

네이버

한덕수 총리,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8일 오후 서울 종로구보건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예방접종을 하고 있다. 2022.7.8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8일 오후 서울 종로구보건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을 했다.

한 총리는 정부가 지난 4월부터 실시하고 있는 4차 접종 권고 대상(60세 이상과 면역저하자 등)에 해당한다.

한 총리는 작년 12월에 코로나19 3차 접종을 했고 올해 3월에는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정부는 3차 접종 4개월 이후 또는 확진일 3개월 이후에 4차 접종을 하라고 권고하고 있다.

한 총리는 접종 후 기자와 만나 "많은 국민이 4차 접종에 대한 의식을 가지고 가능한 한 많이 접종하기를 권한다"며 "정부도 더 많은 분께 백신 접종이 가능하도록 범위를 확대하는 안을 검토하고 있다. 곧 범위 확대안을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늦여름이나 가을쯤 다시 한번 코로나19 관련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했지만 그 현상이 빨리 오는 것 같다"며 "첫째로 기본적인 수칙을 잘 지켜야 하고, 우리가 우리를 보호하는 것은 역시 백신을 제때 맞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hye1@yna.co.kr


728x90
반응형

코로나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는 보도는 나왔었습니다.

 

지금까지.. 3차접종까지 대부분 했죠.. 그리곤 이후 추가접종은 언급이 없다가.. 취약계층을 중심으로 4차접종이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근데..

 

그게 확대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즉 전국민을 상대로 접종을 할려는 계획 아닐까 싶죠..

 

이미 3차까지 맞은 이들은 추가접종을 한다 한들.. 별 생각은 없을 것 같습니다. 어차피 이전에 여러번 접종받았고.. 비용도 무료이고.. 접종을 받은 뒤엔 반드시 쉬어야 하니.. 하루 휴직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여지도 있고요..

 

근데.. 보수진영에선 꿈틀댑니다.. 뭔소리냐는 겁니다..

 

특히 백신접종에 부정적인 이들에게서 불만이 나오는 듯 합니다. 

 

그리고 정부의 이런 입장이 나오는건 우려되는 부분이 있죠.. 이전 백신접종을 독려하기 위해 한 정책... 접종증명서가 부활할 수 있을테니까요..

 

거기다.. 윤석열 인수위 시절부터 방역에 대해선 과학방역을 강조한 전례가 있습니다. 어찌보면 이번이 윤석열 정권의 방역정책을 볼 기회입니다. 근데.. 4차접종을 언급합니다.. 백신접종을 언급하면 다음에 올 건 증명서.. 나아가선 사회적 거리두기입니다..

 

과연 어찌할련지.. 더욱이 코로나는 추워질수록 확산률이 높아집니다. 더운 현재 확산되고 있는데.. 이대로 시간이 흘러 가을이 되면.. 확진자 수는 폭증하겠죠..

728x90
반응형

댓글0